Festival GoGo

2024 속초 영랑호 벚꽃축제(2024.3.30~31/4.6~7)

영랑호영랑호벚꽃축제

영랑호-벚꽃축제-기간-연장-1

2024 속초 영랑호 벚꽃축제(2024.3.30~31/4.6~7)

시작일

2024-03-30

종료일

2024-04-07

이용요금

무료

행사지역

강원권

행사장소

속초 영랑호 일원

속초시, 2024 영랑호 벚꽃축제 기간 연장

– 3월 30일~31일, 4월 6일~7일 축제 운영 –

속초시는 1차 3월 30일~31일 / 2차 4월 6일~7일까지 설악산의 설경과 동해의 푸른 바다가 파노라마로 펼쳐지는 영랑호수 일원에서‘제1회 2024 영랑호 벚꽃축제’를 개최한다.

속초시는 오는 30일~31일 개최되는“2024 영랑호 벚꽃축제”를 앞두고 벚꽃 개화가 늦어짐에 따라, 축제를 연장하여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30일~31일 준비된 행사는 당초 계획대로 진행하고, 일부 포토존과 야간 조명존 조성, 친환경 체험 및 버스킹 공연 등을 벚꽃 만개가 예상되는 다음 주 4월 6일~7일에 한 번 더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속초 북부권 활성화 및 봄철 대표축제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이에 맞춰 기획된 축제로 민선 8기 탄소중립정책의 일환인‘친환경축제’, 영랑호가 품은 힐링과 치유를 담은 ‘웰니스 축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지역상생협력축제’에 중점을 두고 추진될 예정이다.

올해 처음 열리는 축제인 만큼 영랑호가 대표 벚꽃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속초를 찾는 사람들이 영랑호와 벚꽃에 반하길 바라는 염원을 담아 “속초, 반했나 봄”을 부제로 4가지‘봄’테마 행사가 진행된다.

테마별 내용을 살펴보면, 먼저 지역예술인과 전국의 유명 버스커들의 벚꽃향연인 버스킹을 ‘즐겨봄’, 걷기·러닝·요가·줌바·노르딕 워킹 등 웰니스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과 함께 호흡하며 내 몸의 감각을 ‘느껴봄’, 벚꽃피크닉, 포토존, 야간조명터널, 반려동물 촬영소품 대여 등을 통해 영랑호 곳곳에 보물찾기처럼 설치된 테마 장소에서 나만의 방식으로 오늘을 기록해 보는 ‘기억해봄’, 옥토퍼스 정원마켓과 숲속마켓, 어린이 책수레와 자연놀이터에서 다함께 어우러지는 ‘함께해봄’으로 섹션을 나누어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축제를 위해 지역단체와 예술인들이 총출동한다. 속초문화관광재단에서 지역예술인과 협업한 버스킹을 진행하고, 속초민예총은 2023 버스킹 페스티벌 수상자들을 다시 한번 만나는 기회를 선사한다. 속초시체육회에서는 걷기명상을, 속초시지속가능협의회에서는 노르딕워킹을 추진하며, 독서모임인 어책모와 문인협회 갈뫼에서는 책수레 코너를, 지역 미술작가들은 작품전시는 물론 자체 제작한 벚꽃엽서에 편지를 써서 붙이는‘느린우체통’코너를 운영한다. 이 외에도 지역공연단의 다양한 재능기부가 이어지며, 지역 청년 봉사단체인 위드속초와 속초청년회의소의 젊은이들은 플로깅행사를 통해 탄소중립을 실천한다.

그 밖에 버려진 병뚜껑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굿즈와 쓰담세트 대여, 친환경자전거로 비눗방울 만들기, 지구에 무해한 벚꽃피크닉용품 대여 등 다양한 친환경 캠페인이 전개되고, 참가자들을 위한 ESG 속초관광 기념품을 제공하는 SNS 이벤트 등도 다채롭게 준비된다.

한편 개막식은 첫날 30일(토) 오전 10시에 영랑호 잔디광장에서 개최되며, 축제 기간 많은 벚꽃 인파가 예상됨에 따라, 안전을 위해 영랑호수 일대(범바위~호수윗길대형주차장)의 차량을 전면 통제하고 경찰, 소방 등 유관기관·단체와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함은 물론 교통지도와 안전관리 인력을 대거 투입하여 안전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이병선 속초시장은“이번 축제를 위해 지역의 많은 기관·단체들이 참여해 주심에 감사드리며, 영랑호 벚꽃축제를 통해 눈 덮인 설악과 벚꽃 향연이 그려내는 속초 영랑호의 아름다운 봄을 관광객들에게 소개하고 나아가 영랑호가 전국 제일의 벚꽃 힐링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축제를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더 자세한 사항은 관련 홈페이지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sokcho.go.kr/ >기사 자료출처 및 링크

각종 자료와 사진은 축제와 공연, 전시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참고자료입니다.

본 기사는 www.festivalgogo.co.kr 페스티벌gogo News 2024년 3월 시사보도 편집 기사 자료입니다.

네이버, 다음, 포털, 유튜브 검색창에 페스티벌gogo를 치시면 더 많은 콘텐츠를 볼 수 있습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한 방법임을 알려 드립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We would like to inform you that ‘Google Translate’ is a way to improve your understanding.
It assumes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nangho Cherry Blossom Festival 2024(2024.3.30~31/4.6~7)

Sokcho City to Extend 2024 Yeongnangho Cherry Blossom Festival

  • March 30~31, April 6~7 –

Sokcho City will hold the ‘1st Yeonglang Lake 2024 Cherry Blossom Festival’ from March 30 ~ 31 for the first time and April 6 ~ 7 for the second time at Yeonglang Lake, where the snowy scenery of Seorak Mountain and the blue sea of the East Sea spread out in a panorama.

Sokcho City has decided to extend the festival due to the delay in the blooming of cherry blossoms in anticipation of the “2024 Yeongnangho Cherry Blossom Festival” to be held on the 30th~31st.

The events prepared for the 30th~31st will be held as originally planned, and some photo zones, night lighting zones, eco-friendly experiences, and busking performances will be held once again on April 6~7 next week, when the cherry blossoms are expected to be in full bloom.

This event was planned in line with the revitalization of the northern Sokcho area and the need for a representative festival in spring, and will be promoted with an emphasis on the ‘Eco-friendly Festival’, which is part of the 8th carbon neutrality policy of the People’s Election, the ‘Wellness Festival’ that contains the healing and healing of Yeongnang Lake, and the ‘Regional Win-Win Cooperation Festival’ with the local community.

As this is the first festival to be held this year, Yeongnang Lake will become a representative cherry blossom spot, and with the hope that visitors to Sokcho will fall in love with Yeongnang Lake and the cherry blossoms, four ‘Spring’ themed events will be held under the subtitle of “Sokcho, Fell in Love with Spring”.

Looking at the contents of each theme, first of all, it will be divided into sections such as ‘Enjoy’ busking, which is a cherry blossom feast by local artists and famous buskers from all over the country, ‘Feel’ your body’s sensations while breathing with nature through wellness programs such as walking, running, yoga, Zumba, and Nordic walking, ‘Remembering’ to record today in your own way at themed places set up like a treasure hunt throughout Yeongnang Lake through cherry blossom picnics, photo zones, night lighting tunnels, and pet photo prop rentals, and ‘Togetherness’ where everyone harmonizes together at the Octopus Garden Market, Forest Market, Children’s Book Cart, and Nature Playground.

In addition, local organizations and artists will come together for this festival. The Sokcho Culture and Tourism Foundation will conduct busking in collaboration with local artists, and the Sokcho Folk Art Federation will provide an opportunity to meet the winners of the 2023 Busking Festival once again. The Sokcho Sports Association promotes walking meditation, the Sokcho City Sustainability Council promotes Nordic walking, the book club Eobookmo and the Writers’ Association Galmo run a bookcart corner, and local artists exhibit their works as well as run a ‘slow mailbox’ corner where they write letters on self-produced cherry blossom postcards. In addition, various talent donations by local performance groups will follow, and young people from local youth volunteer groups With Sokcho and Sokcho Youth Chamber practice carbon neutrality through plogging events.

In addition, various eco-friendly campaigns will be carried out, such as upcycling goods using discarded bottle caps and renting tsudam sets, making soap bubbles with eco-friendly bicycles, and renting cherry blossom picnic supplies that are harmless to the earth, and SNS events that provide ESG Sokcho tourism souvenirs for participants will also be prepared.

Meanwhile, the opening ceremony will be held at 10 a.m. on the first day of the 30th (Sat) at the Yeongnang Lake Lawn Plaza, and as a large number of cherry blossom crowds are expected during the festival, it is a policy to completely control vehicles in the Yeongnang Lake area (Beombawi ~ Lake Upper Road Large Parking Lot) for safety, maintain a close cooperation system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such as the police and fire department, as well as deploy a large number of traffic guidance and safety management personnel to ensure safety.

Sokcho Mayor Lee Byung-sun said, “I would like to thank many local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for their participation in this festival, and we will continue to develop the festival so that Yeongnangho Lake can become the best cherry blossom healing spot in the country by introducing tourists to the beautiful spring of Sokcho Yeongnangho depicted by the snow-capped Seorak and the cherry blossom feast.” He sai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the website.

https://www.sokcho.go.kr/ >Article Sources and Links

Various materials and photographs are a reference for a better understanding of festivals, performances, and exhibitions.

This article is an editorial version of www.festivalgogo.co.kr Festivalgogo News’ March 2024 current affairs report.

If you type festivalgogo in the search bar of Naver, Daum, Portal, or YouTube, you can see more content.

축제 홍보 문의하기

고객 맞춤 축제 정보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