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stival GoGo

해남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12.31~2024.1.1)

해남 땅끝해넘이·해맞이 축제

14-땅끝해넘이-해맞이-축제-1-1

해남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12.31~2024.1.1)

시작일

2023-12-31

종료일

2024-01-01

이용요금

무료

행사지역

광주 및 전라권

행사장소

해남 송지면 땅끝마을

해남군 땅끝마을에서 열리는 해넘이·해맞이 축제가 4년만에 재개된다.

<사진제공 : 해남군청>

해남군은 오는 12월 31일부터 1월 1일까지 송지면 땅끝마을에서 제25회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를 개최한다.

해남 땅끝마을은 연말 관광객과 지역민이 함께하는 해넘이, 해맞이 명소로 명성을 이어왔으나 코로나19와 기상여건 등으로 지난 4년간 축제가 열리지 못했다.

올해 행사에서는 12월 31일 오후 7시부터 지역 예술인 공연을 시작으로 박완규 밴드와 제이세라, 지역 향우 출신 안세권 성악가와 함께하는 팬텀프렌즈의 축하공연이 열린다.

또한 디제이와 함께하는 신나는 댄스파티, 갑진년 새해맞이 희망 불꽃쇼까지 다채로운 볼거리로 가득 채워질 예정이다. 행사장에서는 가래떡, 군고구마 등 온정 나눔과 영수증 기획행사, 민속놀이체험, 새해 희망쓰기 등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기상 악화에 따른 방한대책으로 대형 원형 텐트를 설치하고 주요 프로그램은 공연장 내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1월 1일에는 해맞이 행사가 열린다.

띠배 띄우기, 국악 공연, 새해맞이 희망의 북춤 공연에 이어, 떠오르는 새해를 맞이하는 대북타고 등 관광객들과 주민들이 함께하는 행사로 개최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오시아노 관광단지와 두륜산 오소재에서도 각각 해넘이, 해맞이 행사가 열린다. 12월 31일 오후 오시아노 관광단지에서는 해남팔경의 하나인 주광낙조를 배경으로 해넘이 기원제, 축하공연, 불꽃쇼 등이 펼쳐지며, 1월 1일 새벽 북일면 오소재 공원에서 갑진년 해맞이 기원제, 공연, 가래떡 인정나눔 등의 행사가 펼쳐진다.

군 관계자는“한반도를 넘어 유라시아가 시작되는 곳, 땅끝 해남에서 의미 있는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갑진년, 청룡의 해의 좋은 기운을 느끼고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23년을 마무리하는 일몰시간은 12월 31일 오후 5시 33분경이며, 2024년 새해 일출은 1월 1일 오전 7시 41분경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기사 및 사진자료 제공 : 해남군청 홈페이지 https://www.haenam.go.kr/

축제 홍보 문의하기

고객 맞춤 축제 정보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