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stival GoGo

금요일 밤은 대학로 연극 보는 밤!…서울 문화의 밤 `야간공연 관람권` 5월 공연 발표

캠핑장
작성자
festivalgogo
작성일
2024-05-06 12:23
조회
11

□ 서울시 <서울 문화의 밤>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야간공연 관람권’5월 선정 공연을 발표했다.

○ ‘서울 문화의 밤’은 시민들의 건강하고 즐거운 야간 활동을 위해 서울시가 매주 금요일 시립 문화시설 9곳을 저녁 9시까지 개방하고 특별 야간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이다. 일자별 상세 프로그램은 서울문화포털 누리집(culture.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야간공연 관람권’은 <서울 문화의 밤>인 매주 금요일, 정가 3~5만 원의 대학로 우수 공연을 1만 원에 관람할 수 있는 티켓이다.

□ 5월 ‘야간공연 관람권’ 대상 작품에는 ▴짬뽕(극단 산) ▴늘근 도둑 이야기(㈜나인스토리) ▴언필과 지우개(별도공간 분홍이와) ▴바스커빌 : 셜록홈즈 미스터리(주식회사 모먼트메이커) ▴적의 화장법(극단 신인류)이 선정되었다. 공연 분야 전문가 5인으로 구성된 작품 선정 심의위원회가 작품성, 완성도, 유익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선정했다.

○ 연극 <짬뽕(5/3, 19:30, 미마지아트센터 물빛극장)>은 5.18이 ‘짬뽕’한 그릇 때문에 벌어졌다는 기발한 상상에서 출발하는 작품이다. 현대사의 아픈 역사인 5.18을 블랙코미디로 접근한 최초의 작품으로, 그간 정치적으로만 다뤄졌던 소재를 소시민들의 웃음과 눈물이 공존하는 따뜻한 이야기로 다시 그려냈다.

○ 연극 <늘근 도둑 이야기(5/10, 20:00, 대학로 아트포레스트 1관)>은 대통령 취임 특사로 감옥에서 풀려났지만, 노후 대책을 위한 ‘마지막 한탕’을 꿈꾸는 두 늙은 도둑의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연극이다. 끊임없이 펼쳐지는 애드리브의 향연에 큰 사랑을 받아왔다.

○ 연극 <언필과 지우개(5/17, 19:30, 씨어터 조이)>는 고교 동창이던 ‘지우’와 ‘언필’이 졸업 후 바쁜 삶으로 서로 안부조차 묻지 못하고 살다가 의도치 않은 동거를 하게 되면서 겪게 되는 일상 속 이야기를 그렸다. 일상에서 만족을 얻지도, 관계에서 위안을 받지도 못한 채 살아가는 우리의 고민을 이야기 한다.

○ 연극 <바스커빌 : 셜록홈즈 미스터리(5/24. 20:00, 예스24 아트원3관)>는 셜록 홈즈 시리즈 중 가장 사랑받는 ‘바스커빌가(家)의 개’가 원작인 코미디 연극이다. 배우 5인이 선보이는 40여 개 캐릭터의 향연이 눈길을 끈다.

○ 연극 <적의 화장법(5/31, 19:30, 극장 동국)>은 현대 프랑스 문학에서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아멜리 노통브’의 9번째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스릴러 연극이다. ‘타자(他者)는 곧 지옥이다’라는 사르트르의 유명한 명제가 낙천적으로 들릴 정도의 섬뜩한 지옥을 관객에게 선보인다.

□ 티켓 예매는 ‘대학로티켓.com’에서 진행되며, 잔여석에 한해 현장 예매도 가능하다.

□ 한편 서울시는 ‘야간 공연 관람권’을 대학로 우수공연 외에 무용,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로 확대해 시민들의 건전한 문화생활을 돕고, 더 나아가 공연계 전반의 활성화를 이끌 계획이다.

□ 최경주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4월 처음 선보였던 ‘야간공연 관람권’ 공연이 전석 매진되며 시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야간에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통해 건전하고 즐거운 야간 문화를 계속해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 및 사진자료 제공 : 서울시청 홈페이지 https://news.seoul.go.kr/
전체 0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