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stival GoGo

공주시, ‘사백 년 인절미 축제’ 최대 인파 다녀가

캠핑장
작성자
festivalgogo
작성일
2024-03-25 21:35
조회
65
인절미의 고장인 공주시에서 지난 23일과 24일 이틀간 열린 ‘사백 년 인절미 축제’가 성황리에 종료됐다.



공주시가 주최하고 공주산성상권활성화사업단·사백년 인절미 축제위원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따뜻한 봄날, 가족과 함께 인절미의 매력을 즐기려는 관람객이 5만 명 이상 몰리며 산성시장 개설 이후 최대 인파가 운집했다.

특히, 인절미 유래담이 전해지는 1624년부터 올해로 정확히 400년을 맞아 열린 이번 축제는 떡메치기와 떡 및 특산품 판매, 전통놀이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풍물패 ‘천둥소리’와 ‘미소고마 플래시몹’의 여는 공연으로 시작한 개막식에선 산성시장 상인들이 직접 준비한 인절미 유래담 공연이 무대에 올라 큰 감동과 함께 관객들로부터 많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어 ‘피카소 밴드’와 ‘소리울림’ 등 지역을 대표하는 12개 공연팀의 축하공연이 흥을 더하고 인절미 시식회에선 떡 맛을 즐기려는 관람객의 긴 줄이 장관을 연출하기도 했다.

최원철 시장은 “떡의 도시 공주의 매력을 즐기기 위해 찾아주신 관람객에게 감사드린다. 앞으로 인절미 유래담을 알리는 더욱 멋진 축제를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인절미 유래는 1624년 인조가 이괄의 난을 피해 일주일 정도 공주에 머물렀을 당시 임씨 성을 가진 백성이 콩고물에 무친 떡을 임금님께 진상한 떡으로 알려졌다.

기사 및 사진자료 제공 : 공주시청 홈페이지 https://www.gongju.go.kr/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한 방법임을 알려 드립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We would like to inform you that 'Google Translate' is a way to improve your understanding.
It assumes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ngju City, 'Four Hundred Years of Injeolmi Festival' Biggest Crowd

 

In Gongju City, the hometown of Injeolmi, the two-day 'Four Hundred Years of Injeolmi Festival' held on the 23rd and 24th ended successfully.



The event, hosted by Gongju City and organized by the Gongju Sanseong Commercial Area Revitalization Project Group and the Four Hundred Years Injeolmi Festival Committee, attracted more than 50,000 visitors who wanted to enjoy the charm of Injeolmi with their families on a warm spring day, the largest crowd since the opening of the Sanseong Market.

In particular, this festival, which was held to celebrate exactly 400 years since 1624, when the origin story of Injeolmi was handed down, received a great response with various programs such as rice cake making, rice cake and special product sales, and traditional game experiences.

In addition, at the opening ceremony, which began with the opening performance of the pungmul plaque 'Thunder Sound' and 'Misogoma Flash Mob', the merchants of Sanseong Market performed the story of the origin of Injeolmi on stage, which received a lot of applause from the audience along with great emotion.

Afterwards, the celebration performances by 12 performing groups representing the region, such as the 'Picasso Band' and 'Soori Ullim', added to the excitement, and the long lines of visitors who wanted to enjoy the taste of rice cakes at the Injeolmi tasting event created a spectacular scene.

Mayor Choi Won-cheol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visitors who came to enjoy the charm of the princess of the city of rice cakes. In the future, we will prepare well for a more wonderful festival to tell the story of the origin of Injeolmi."

On the other hand, the origin of Injeolmi is known as the rice cake that the people surnamed Lim presented to the king in 1624 when Injo stayed in Gongju for about a week to escape the rebellion of Yi Gyu.

Article and photo provided by Gongju City Hall website https://www.gongju.go.kr/

 

 
전체 0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