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stival GoGo

3월 이달의 생태관광지로 제주 '저지곶자왈과 저지오름' 선정

관광지
작성자
festivalgogo
작성일
2024-03-05 19:51
조회
109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생태관광을 통한 우수한 자연환경보전의 중요성에 대한 국민 인식을 증진하고 고품격 자연혜택을 체감할 수 있도록 올해 3월부터 매달 '이달의 생태관광지'를 선정해 소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달의 생태관광지'는 전국 생태관광지역 중 해당 월에 맞는 특색 있는 자연환경을 갖췄으며, 지역 관광자원 연계 및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곳으로 선정된다.



환경부는 첫 번째 '이달의 생태관광지'로 제주 '저지곶자왈과 저지오름'을 선정했다. '저지곶자왈과 저지오름'은 기후변화에 따른 온실가스를 흡수하는 탄소흡수원 역할을 하며, 제주의 생명수인 지하수를 만들어 주는 곳으로 제주도 내에서 유명하지만 대중에겐 잘 알려지지 않은 관광지다.

특히 저지곶자왈은 봄을 알리는 전령사로 유명한 백서향(팥꽃나무속 상록 관목)의 군락지다.

3월에 제주를 방문하면 저지곶자왈과 저지오름 외에도 휴애리 유채꽃 축제('23.11.7~'24.4.30), 상효수목원 튤립축제('24.3.1~4.14) 등 다양한 축제와 함께 예술인마을(유동룡 미술관) 방문, 농산물 이용 초콜릿 만들기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또한, 제주특별자치도는 저지리마을 미센터건물을 체류공간으로 조성하고, 올해 하반기부터 도외지역 가족단위 관광객을 대상으로 오름 힐링체험, 농촌유학 체험 등 체류형 관광상품을 운영하여 생활인구를 유치할 계획이다.

한편, 환경부는 '이달의 생태관광지'로 지정된 지역에 대해 지자체, 생태·관광 전문가 등과 협업하여 지역 브랜딩 전략 수립을 지원하고 체험 과정 개발 및 운영 진단(컨설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달의 생태관광지'로 선정되면 이곳의 특색있는 자연환경과 함께 운영 중인 생태관광 명소 및 체험 과정과 연계하여 방문 가능한 지역 관광 명소가 소개되며, 추천 여행일정(당일, 1박2일 등)을 제공하는 영상 자료가 환경부 유튜브 등에 게시*될 예정이다.

* 3월의 생태관광지 영상 자료는 3월 2째주 중 환경부 유튜브에 게시 예정

안세창 환경부 자연보전국장은 "생태관광을 통해 우수한 자연환경 보전의 중요성을 몸소 체감하고 지역에 활력도 제공할 수 있다"라며 "이달의 생태관광지를 선정하여 자연환경 보전 가치를 확산하고 생태관광을 통해 자연이 주는 혜택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기사 및 사진자료 제공 : 환경부 홈페이지 https://me.go.kr/
전체 0

Scroll to Top